• 311
  • 똑!똑!똑!
  • 등록여부 : 등록승인
  • 등록일 : 2015-10-16
  • 조회수 : 3995
  • 한줄댓글수 : 0
  • 글작가 : 박로사
  • 그림작가 : 박로사
  • 페이지수 : 30
  • 등록일자 : 2015-10-16
  • 작가후기
    사람들은 살아가면서 현실을 벗어나고 싶어 하는 욕구와 그리고 치열하게 살아가면서 누군가에게 받았던 상처들, 또는 내가 나에게 준 상처들로 스스로를 가둘 때가 있는 것 같습니다. 내가 왜 힘든지도 모른 체, 그렇게 외부로부터 스스로 차단해 버린다고 해야 할까요.. 조금만 용기를 내면 다른 세상이 있다는 걸 알면서도 용기를 내지 못할 때가 있지요. 그래도 그림 속 주인공은 용기를 내서 한걸음을 내 딛습니다. 밖으로 나왔다고 해서 금방 인생이 바뀌지는 않는 것 같습니다. 한발 내딛은 용기는 어느새 다시 좌절을 맛보기도 하니까요. 그래도 포기하지 않고 또 희망을 가지고 나아가 봅니다. 포기하지 않은 덕분에 드디어 행복을 만끽 하고, 예전의 내가 아닌 것을 느낍니다. 그리고 그 행복을 다른 사람에게도 전해줍니다. 스스로 마음의 문을 꼭 닫은 채 그 안에서 괴로워 말고 또 다른 시각으로 세상을 바라보길 바라는 마음과 힘든 상황 속에서도 주변사람들과 용기와 희망을 그리고 행복을 나누고 싶은 마음을 전하고 싶었습니다.
  • 책표지
    앞면지
    도비라
    내지1
    내지2
    내지3
    내지4
    내지5
    내지6
    내지7
    내지8
    내지9
    내지10
    내지11
    내지12
    내지13
    내지14
    내지15
    뒷면지
    뒷표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