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71
  • [제56회 한국출판문화상] 어린이ㆍ청소년 부문 수상작 '대추 한 알' 그림작가 유리
  • 인쇄하기
  • 작성자 : 임해영
  • 등록일 : 2015-12-27
  • 조회수 : 13252
  • 한줄댓글수 : 0

  • [제56회 한국출판문화상]

    “작은 대추에 담긴 우주, 후회 남지 않게 그렸어요”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sid1=001&oid=469&aid=0000117916

     

     

     
    ‘저게 저절로 붉어질 리는 없다/ 저 안에 태풍 몇 개/ 저 안에 천둥 몇 개/ 저 안에 벼락 몇 개// 저게 저 혼자 둥글어질 리는 없다/ 저 안에 무서리 내리는 몇 밤/ 저 안에 땡볕 두어 달/ 저 안에 초승달 몇 날’

     

    어디선가 본 듯한 저 시는 장석주 시인이 2005년 발표한 것으로, 2009년 광화문 교보생명 글판에 게재되며 많은 이들에게 친숙해졌다. 이 시를 가지고 만든 그림책 ‘대추 한 알’은 그 자체로 대추 한 알이다. 기획에 1년, 자료조사에 1년, 원화 작업 1년. 30여쪽 남짓의 납작한 책을 만드는 데 들어간 노력의 양은 일반인의 눈으로는 좀처럼 분간하기 힘든 것이다.

    “제가 글 복이 많은 것 같아요. 광화문에서 저 시를 봤을 때 개인적으로 격려를 많이 받았는데 이게 제 두 번째 책이 될 줄은 몰랐어요.”

     

    유리 작가는 대학에서 그림이 아닌 도자공예를 전공했다. 입시미술학원에서 학생들을 가르치다가 그림이 좋고 책이 좋아 한국 일러스트레이션 학교에 들어간 것이 그림책 작가로 첫 발을 뗀 계기였다. 거기서 이야기꽃 출판사 대표인 김장성씨를 만났고 첫 책 ‘돼지 이야기’에 이어 두 번째 책까지 함께 하게 됐다.

     

    ‘대추 한 알’은 짧은 시지만 그림으로 표현하기엔 간단치 않다. 작은 대추 속에서 우주를 본 시인의 통찰을 어떻게 그려낼 수 있을까.

    대추 한 알에 들어 있는 거대한 에너지는 먼저 물리적 크기로 형상화됐다. 그림 속 대추의 크기는 그야말로 대문짝만하다. 고개를 숙인 채 얼굴 없이 일하는 농부들을 배경으로 대추는 햇볕과 비바람 아래 괴물처럼 꿈틀댄다.

     

    고난 속에서 치열하게 갱신을 거듭하는 대추의 모습은 극사실주의 기법으로 한층 빛을 발한다. 대추를 그리기 위해 작가가 1년 반 동안 찍은 사진만 3,000여장. 하루가 멀다 하고 대추나무 근처를 기웃대던 작가를 도둑으로 오인한 주인 할머니가 버선 발로 쫓아 나온 일화도 있다. 오해는 풀렸으나 마음을 놓지 못한 할머니는 그날 대추를 전부 수확했고 일을 도운 작가에게도 한 자루 들려줬다.

     

    “대추꽃이 어떻게 생겼는지, 대추나무가 얼마나 벌이 많이 꼬이는 나무인지 예전엔 미처 몰랐어요. 이젠 아주 멀리서나 깜깜한 밤에도 대추 나무를 식별할 수 있어요.”

     

    배경으로 그린 농촌은 작가가 나고 자란 경기도 여주 화평리다. 등장 인물들, 심지어 개까지도 모두 실제 아는 사람과 동물을 그린 것이다. “사실주의 기법을 택한 건 그냥 제가 가장 잘할 수 있는 것이기 때문이에요. 그림을 그릴 때 완성도에 집착하는 편이에요. 독자 분들은 모르지만 그림 그리는 사람들은 다 알거든요. 다 그리고 나서 ‘아, 조금만 더 할 걸’하는 후회가 남지 않게, 그러다 보니 너무 진을 뺀 감이 없지 않아요.(웃음)”

     

    내년 출간 예정인 세 번째 책은 통일에 관한 그림책이다. ‘돼지 이야기’가 구제역을 주제로 한 것을 감안해 작가의 관심사를 대략 넘겨 짚어 봤다.

     

    “사회문제에 관심이 많지만 그쪽만 추구하는 건 아니에요. 제가 그리고 싶은 건 잊혀진 것들이에요. 너무 많은 사건이 일어나고 또 너무 빨리 잊혀지잖아요. 사람들의 관심에서 멀어진 것들을 그리면서 너무 쉽게 잊지는 말자고 넌지시 얘기하고 싶어요.”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sid1=001&oid=469&aid=0000117916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날짜 조회
181 <그림책, 독립 장르로> 그림책협회 창립 [연합뉴스 2016.6.15] 산그림 2016-06-14 12042
180 세계가 주목한 한국그림책, 현실은 1쇄 작가 [오마이뉴스 2016.6.9] 산그림 2016-06-14 14369
179 우리 작가님들의 홍보 영상물도 이렇게 만들 수 있으면 좋겠네요 !! 산그림 2016-05-02 13421
178 노홍철의 길바닥쇼 - 독립서점 편(1) 산그림 2016-03-28 16425
177 2016년 파리도서전 _ 일곱가지 감정을 주제로 다룬 130권의 한국그림책 산그림 2016-03-21 17226
176 2016 파리도서전 [2016년 3월 17일(목)부터 20일(일)] 산그림 2016-03-18 15315
175 그림책 공연 (프랑스)(2) 산그림 2016-03-18 15536
174 [다큐에세이] 그림책 작가 오치근 (지리산 그림 가족) 산그림 2016-03-17 18294
173 그림책 한권이 나오기까지...[이야기꽃블로그] 산그림 2016-03-15 14459
172 2016년 아스트리드 린드그린 어워드 수상자가 4월 5일 발표됩니다. 산그림 2016-03-14 13385
171 [제56회 한국출판문화상] 어린이ㆍ청소년 부문 수상작 '대추 한 알' 그림작가 유리 산그림 2015-12-27 13253
170 [책방] 충북괴산 숲속 작은 책방 산그림 2015-12-27 15936
169 책을 책처럼 팔지 않아서 성공한 동네책방들 산그림 2015-12-27 13192
168 2015년 제22회 황금도깨비상 심사 결과 산그림 2015-12-15 13703
167 [한겨레] 오늘도 인생을 배웁니다, 그림책으로 산그림 2015-12-02 15120
166 [책방] 첼시에 위치한 192 BOOKS 산그림 2015-11-27 16421
165 [책방] 뉴욕 소호에 위치한 McNally Javkson 서점 산그림 2015-11-27 17203
164 [책방] 도쿄 모리오카 서점 산그림 2015-11-27 16369
163 [책방] 일본 이노리노오카 그림책 박물관 산그림 2015-11-27 15218
162 [책방] 스토리지북 앤 필름 산그림 2015-10-16 14081